default_setNet1_2

대용량포방사시스템 활용 여름철 폭우 선제적 대비

기사승인 2023.06.08  19:31:14

공유
default_news_ad1

- 중앙119구조본부, 여름철 태풍 및 집중호우 대비 대용량포방사시스템 훈련

   
▲ 2022 포항 포스코 배수지원 현장

소방청 중앙119구조본부(본부장 김종근)는 여름철 태풍, 집중호우 등에 대비하여 울산 태화강변 일원에서 대용량포방사시스템 활용 재난대응 합동훈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.

태풍 및 집중호우 등으로 인한 침수피해는 매년 발생하고 있으며, 특히 올 여름 많은 비가 예보돼 선제적 대응에 나선 것이다.

울산의 경우 2016년 태풍 ‘차바’때 시간당 최대 139mm의 비로 태화강이 범람하여 태화시장이 침수되는 등 막대한 피해를 입은 바 있다. 이에 중앙119구조본부는 태화강변을 훈련 장소로 선정했다.

이번 훈련의 주요내용은 ▲실전과 같은 시나리오 전개 및 훈련을 통한 재난현장 적응성 강화 ▲장마철‧태풍 대비 울산 상습 침수구역 현지훈련 ▲중앙-시‧도 직원과의 협업을 통한 신속한 대용량포방사시스템 전개 및 운영 숙달 등이다.

대용량포방사시스템은 2022년 1월 대형 유류저장탱크 화재를 효과적으로 진압하기 위해 도입됐지만, 집중호우 시 수중펌프를 활용해 침수피해를 막는데도 활약이 컸다.

작년 태풍 힌남노 내습에 따른 포항의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는 신속한 배수작업으로 인명구조에 결정적 역할을 했고, 포스코 공장 침수현장에서 수해복구 정상화를 앞당겼다.

또한, 태풍 난마돌 내습 시 지대가 낮은 태화시장 상습침수 지역 전진배치를 통해 침수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노력했다.

한편, 대용량포방사시스템은 2022년 1월 중앙119구조본부 울산119화학구조센터에 배치되어 운영 중인 장비로, 방수포·주펌프·중계펌프·수중펌프·트레일러·지게차·포소화약제 탱크차 등 총 17대의 장비로 구성된다.

대형펌프차(대형펌프차 표준방수량 : 분당 2,800ℓ 이상) 26대가 동시에 방수하는 수준인 분당 7만5천ℓ의 소방용수를 최대 130m까지 방수할 수 있는 능력을 갖췄으며 수중펌프를 활용하면 호수·하천·해수를 소방용수로 무제한 이용할 수 있다.

김종근 중앙119구조본부장은 “대용량포방사시스템 집중훈련을 통해 여름철 태풍 및 집중호우에 선제적으로 대응하여 침수피해를 최소화하는데 노력할 것”이라며, “변화하는 재난환경에 신속하고 효과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”고 전했다.

오세용 기자 safetyin@safetyin.co.kr

<저작권자 © 안전정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