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setNet1_2

국토안전관리원,건설현장 안전점검 지적사항 1위는 ‘비계 설치 불량’

기사승인 2022.10.01  15:17:19

공유
default_news_ad1

- 중부지사, 2분기 555개 현장점검 결과 분석

   

건설현장 안전점검에서 가장 많이 지적되는 사항은 높은 곳에서 공사를 할 때 설치하는 가설물인 비계의 설치 불량인 것으로 나타났다. ‘안전난간 및 추락예방 미조치’도 거의 같은 비율로 많이 지적되어 기본 안전수칙 준수의 필요성이 높은 것으로 분석되었다. 

이는 관리원 중부지사가 올 3월부터 6월까지 관할지역인 대전, 충·남북, 세종시의 중소규모 건설현장 555개소를 점검한 결과다.
 
중부지사가 현장검검을 통해 지도계도한 사항은 모두 875건이었다. 지적된 내용을 유형별로 보면 ‘시스템 및 강관비계 설치불량’이 365건(42%)으로 가장 많았다. ‘안전난간 및 추락예방 미조치’가 361건(41%)으로 비계 설치불량과 거의 같은 비율로 많았으며 ‘안전관리계획 수립 미흡’이 69건(8%)으로 그 뒤를 이었다. 나머지는 시공 및 품질관련 사항들이었다.   

한편 올 2분기 중부지사 관할 건설현장에서 발생한 7건의 사망사고를 조사한 결과 사고 원인은 ‘추락’이 6건, ‘맞음’이 1건으로 각각 집계되었다. 

최종근 중부지사장은“2분기 점검 및 사망사고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3분기 점검은 비계 설치불량 등으로 인한 추락사고 방지에 초점을 맞출 계획”이라고 말했다. 

오세용 기자 safetyin@safetyin.co.kr

<저작권자 © 안전정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